팝업01 팝업02 팝업03 팝업05

주인의 편지

게시판 상세
제목 못간다고 전해라
편지 쓴 이 주인_드루피 (ip:)
  • 편지 쓴 날 2016-01-07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hit 3172
  • 평점 0점


■ 두번째 청춘, 주인 │ 주인의 편지 │ 2016년 01월 07일 목요일






선생님, 새롭게 인사드립니다. 주인의 새 식구, 공식 귀염둥이 드루피입니다.

 


2016, 병신년 새해가 밝은지 꼭 일주일입니다.

한살 더 먹은 나이도 얼떨떨한데, 시간은 어찌나 빠르게 흐르는지.

매일 아침 눈을 뜰 때마다 새삼 놀랍고 신기한 기분입니다.

 


최근,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백애란 선생님이 백세인생이라는 노래가 있습니다.

어찌나 흥겹게 노래를 부르시는지, 노래를 들을때마다 어깨가 들썩들썩거립니다.

춤은 지독히 못 추는 몸치, 박치인데 어쩔 수 없이 흘러나오는 흥을 어쩌지 못합니다.

 


아직은 할일이 많고, 아직은 자존심이 상하니까.

오늘 하루도 아리랑 노래 한 소절에 흥겹게 하루를 보내셨으면 좋겠습니다.

 




선생님, 모쪼록 건강하십!















첨부파일 주인의편지_백세인생 복사.jpg
password *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수정

비밀번호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성함/별명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
*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해주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